" />
  • 최종편집 2024-06-12(수)
 
전국체전 태권도경기 (3).JPG
사진제공=장흥군청

 

전남 장흥군에서 제104회 전국체육대회 태권도 경기가 뜨거운 열기 속에 계속되고 있다. 장흥실내체육관에서 펼쳐지는 태권도 경기는 전국체전 마지날인 19일까지 남녀 체급별 경기가 이어진다.


이번 전국체전 태권도 경기에는 전국 17개 시도와 18개국 해외동포부에서 3000여 명의 선수와 임원단이 참가했다. 올해는 남녀 각 8개 체급과 품새 종목에 걸린 54개 금메달을 놓고 선수단이 각축전을 벌이고 있다.


장흥군은 이번 전국체전과 장애인체육대회를 앞두고 실무추진단을 꾸려 준비에 만전을 기했다. 3차례 추진상황 보고회를 통해 대회 기간 중 발생할 수 있는 문제를 점검하고, 부서 간 협력사항을 공유했다. 장흥경찰서, 장흥소방서, 장흥군체육회, 장흥군장애인체육회, 장흥군태권도협회 등 유관기관과 협회에서도 경기 개최에 적극 협력하고 나섰다.


군은 경기 마지막 날까지 주차, 교통, 숙박, 음식점 관리, 의료·응급 지원, 감염병 관리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김성 장흥군수는 “모든 선수들이 부상 없이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길 바란다”며, “참가 선수단과 관람객이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대회를 즐길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장흥군서 전국체전 태권도 ‘금빛 발차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